티스토리 뷰

가을이 기록


임신 29주


임신 8개월 배크기와 일상 기록

.

.

.



임신 29주 배크기


주수 사진 찍던 배경이 바뀌었다. 보관 이사하는 동안 잠시 다른 곳에 머물면서 주수 사진은 빼먹지 않고 찍고 있는데 배경에 작은 무늬가 있다. 그래서 포샵으로 조금 지운다고 지웠는데 배경이 울었다. 임신 29주가 돼서 이제 임신 후반기에 오니 배도 더더 많이 나오고 가을이도 뱃속에서 잘 논다. 옆구리에서 태동이 느껴지는 동시에 반대편 옆구리에서도 느껴진다. 1kg가 넘은 가을이 :) 많이 컸나 보다.



임신 29주 :: 8개월 임산부 몸무게


임신 전 몸무게는 50kg

이번에 병원 갔을 때 재보니 57.5kg 정도 나온다.

이제부터가 진짜 몸무게가 늘어가는 시기인데 막달까지 얼마나 찔지 궁금하다

너무 방심하고 먹고 살찌면 임신 중독증 위험이 있다고해서 조금 자제하며 먹고 있다.




단호박죽


다행히 임신 소양증은 많이 괜찮아졌다. 인터넷으로 보고 임신 소양증에 좋다는 건 별걸 다 해봤는데 결국은 병원이더라. 약. 약 먹고 보습 충분히 하고 시간이 지나니 많이 가라앉았다. 지금은 폭풍우가 지나간 흉터만 남았다. 가끔 한 부분이 가려워 긁다보면 또 살짝 부어 오르지만 얼른 얼음 찜질 해주면 다시 들어간다. 임신성 소양증은 출산이 답이라고 하니 스트레스 받지 않고 그냥 받아들이고 최대한 좋은 상태를 유지해야겠다.



얼마 전 석봉이와 갔던 대전 애견카페 "젠틀맨 커피팩토리" 광복절에 시댁 강아지인 하늘이도 데리고 석봉이랑 다녀왔다. 야외에서 신나게 뛰어놀게 해주고 싶었는데 비가 와서 아쉽 ㅠ.ㅠ 그래도 오랜만에 나들이 나온 하늘이 표정이 밝아서 져아땅


대전에 오고나서 분리 불안이 생긴 석봉이. 덕분에 오빠와 나는 강제 징역살이 중이다. 집에만 있을 수 있다........ 외식도 한번 못해봤고 그냥 집에만 있어야 한다. 아니면 산책을 나가던가 ㅠㅠ  울 석봉이가 가을이 태어나면 집에만 있게 될 우리가 먼저 한번 겪어보고 답답함을 미리 느끼라고 배려를 해주는건지 ㅋㅋㅋㅋㅋㅋ  전주에 잠깐 갈 일이 있어 오빠랑 가려는데도 떼어놓질 못하니 이렇게 모시고 간다.


전주 신시가지에서 -


분리불안 석봉이도 데리고 가서 저녁 먹을 곳이 없었다. 애견 동반 음식점이 없는 듯 ㅠㅠ 그래서 테라스 있는 곳들 위주로 찾아보고 사장님께 양해를 구하는데 위 가게에서 테라스에서 먹을 경우 애견동반 가능하다고 해서 선택 - !  치킨, 탕수육, 맥주 - 



.

.

.


임신 후반기가 되면서 한달에 한번이던 산부인과 정기검진이 2주에 한번으로 바뀌었다. 금방 금방 산부인과 가는 날이 돌아오는 느낌 :) 내일 가을이 보러 가는 날인데 28주차때 입체초음파를 제대로 못해서 입체 초음파를 다시 볼 예정이다. 얼마나 또 컸을지 기대 ♥



댓글
댓글쓰기 폼